• HOME
  • 홍보센터
  • CGO 뉴스

해양산업 분야의 전문적 솔루션 제공 기업

free_board_view
제목 우리기술 "씨지오, 국내 최초 해상풍력 기상탑 해체 성공"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20-07-23 조회수 1929

해상풍력발전 의무 설비인 해상 기상탑 해체로 설치부터 해체까지...해상 풍력 전반에 걸친 기술력 보유

 

 

대정 기상탑 육상이송 및 철거 진행. 사진=우리기술


[파이낸셜뉴스] 우리기술 관계사 씨지오가 국내 최초로 해상풍력 관측용 기상탑을 자체 기술로 해체하는데 성공해 해상풍력발전 관련 독보적인 기술력을 입증했다. 지금까지 해상 기상탑 해체는 기술적인 난이도가 높아 글로벌 전문업체들이 주도해 왔다.

우리기술은 씨지오가 제주 서남부지역 해수면에 위치한 130m 높이의 초고도 해상풍력 관측용 기상탑을 자체 기술로 해체하는데 성공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에 해체한 기상탑은 대정해상풍력발전이 2012년에 설치해 8년간 운영해 온 시설로 노후화로 인해 해체가 결정됐다. 씨지오는 해상크레인 등 5척의 중대형 선단을 동원해 자체기술로 해체보수를 완료했다.

해상기상탑은 해상 풍력단지에 의무적으로 설치되는 시설이다. 해상풍력발전의 사업성 검토와 인허가에 필수적인 풍속 및 풍향과 같은 기상정보를 수집하는 데 활용된다.

우리기술 관계자는 “2011년 부안 영광해역에 준공된 ‘해모수 1호’를 시작으로 많은 해상기상탑이 운용 중이지만 국내기술로 해체에 성공한 사례는 이번이 처음”이라며 “이번 해체를 통해 씨지오는 해상풍력시스템의 운송, 설치, 유지관리는 물론 해체보수에 이르기까지 전체 프로세스에 대한 체계적인 경험과 노하우를 확보한 국내 유일의 기업이 됐다”고 말했다.

이어 “최근 정부의 그린뉴딜 정책으로 해상풍력발전 규모는 2030년까지 125메가와트에서 12기가와트로 100배가량 증가할 것”이라며 “씨지오는 해상풍력발전 전반에 관한 기술력과 경험을 바탕으로 국내 해상풍력발전의 성장에 선도적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우리기술은 올해 씨지오와 함께 ‘부유식 해상풍력 실증을 위한 운송 및 설치 관련 핵심기술 개발 국책과제’에 선정된 바 있다. 지난 6월에는 울산광역시가 추진하는 국내외 부유식 해상풍력단지 조성에 관한 기술협력 MOU를 체결하는 등 부유식 해상풍력발전 사업 진출을 본격화하고 있다.

dschoi@fnnews.com 최두선 기자

출처: https://www.fnnews.com/news/202007230933568416

 

이전글/다음글
첨부파일
이전글 울산시, 19개 전문기업·기관과 '부유식 해상풍력산업 육성 MOU' 체결
다음글